티스토리 뷰

분류없음

'미스김의 미스터리' 다솜 "권혁수와 상암동 '길맥' 기억에 남아"

사용자 우체통.

_0
‘미스김의 미스터리’ 다솜이 권혁수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습니다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구 KBS 별관에서 KBS 드라마 스페셜 ‘미스김의 미스터리’(극본 박선희, 연출 김신일) 기자 간담회가 열렸습니다 김신일 PD를 뿐만 아니라 배우 권혁수 다솜이 참석했어요.

다솜은 “(권혁수) 오빠랑 붙는 신은 다 재미있습니다5분의 1은 다 애드리브다. 오빠가 애드리브를 하고 저도 아이디어가 생각나서 애드리브를 했어요. 감독님도 자유롭게 연기할 수 있도록 되게 오픈해놓고 마음껏 하고 싶은 걸 하라고 해줬습니다”고 말했어요.

이어 “오빠가 맥주를 좋아합니다 이번 여름 정말 덥지 않았나. 오빠가 촬영을 마치고 편의점에서 캔 맥주를 10개를 사오더라. 스태프에게 나눠주고 같이 상암동에서 길에서 서서 마셔봤습니다. 그렇게 원샷을 해본 적이 없는데, 그게 기억에 남는다”고 설명했어요.

또한 다솜은 “대본이 다 나온 상태였습니다 시간이 주어졌고 난 여기서 이렇게 할거고 이런걸 표현해야지 하면서 결말을 알고 준비할 수 있는 시간이 있어서 안정적이고 아는 범위 안에서 연구를 할 수 있는게 좋았다”고 말했습니다

‘미스김의 미스터리’는 작년 열린 제30회 KBS 단막극 극본공모에서 가작을 수상한 작품입니다 미스터리한 보조사무원 미스김과 열혈 신입 인턴 미스터 리가 펼치는 산업스파이 추적 오피스 활극으로 12일 오후 10시 방송에서나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